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예상 수명 7개월? PS5 듀얼센스, 쏠림 현상 논란

기사승인 2021.02.22  17:17:14

공유
default_news_ad1

PS5 컨트롤러, 듀얼센스의 수명이 7개월에 불과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전자기기 수리 전문 기업 iFixit은 20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듀얼센스 쏠림 현상의 원인을 분석했다. 쏠림 현상은 유저가 컨트롤러에 어떠한 입력도 가하지 않았음에도, 한 쪽 방향으로 레버의 신호가 입력되는 현상이다. 

iFixit는 쏠림 현상의 원인으로 마모된 레버 부품과 먼지 등의 외부 요인, 레버 중립에 사용되는 스프링의 변형을 꼽았다. 

콘솔 제조사들이 해당 문제를 미리 알고 있을 가능성도 제기했다. 듀얼센스는 레버 부품으로 RKJXV 모델을 사용하는데, 제조사 ALPS사는 해당 모델이 200만 번의 회전과 50만 번의 클릭을 견딜 수 있다고 제품 설명에 명시해뒀기 때문이다. 

분석에 따르면 콜오브듀티 유저가 듀얼센스를 사용했을 때, 컨트롤러의 예상 수명은 약 417시간에 불과하다. 이는 하루에 2시간 동안 콘솔을 사용했을 경우, 7개월 이내에 쏠림 현상이 발생할 수 있다. 

iFixit은 “왜 콘솔 제조사들이 레버를 쉽게 교체할 수 있도록, 컨트롤러를 설계하지 않았는지 이해하기 어렵다”라며 “그 어떤 장비도 오염과 강한 충격에 노출되면, 성능을 유지할 수 없다”라고 밝혔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