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엘리온 '슬레이어', 생명력 불태우며 싸우는 광전사

기사승인 2021.02.02  17:19:32

공유
default_news_ad1

카카오게임즈의 엘리온이 3일, 신규 클래스 슬레이어를 업데이트한다. 

슬레이어는 자신의 생명력을 불태워, 힘을 극한까지 끌어올리는 광전사 캐릭터다. 주무기로 양손검을 사용하며, 묵직한 타격과 자유로운 스킬 연계, 폭주 스킬로 전장에서 파괴적인 면모를 보여준다.

<생명력을 불태워 힘을 발휘한다>
고유 자원인 혈기를 모으면 공격력을 극대화하고 느린 공격 속도를 스킬 연계로 보완할 수 있다. 또한 타 클래스와 달리, 자원 대신 체력을 소모해 위력을 끌어올리는 응용 기술도 갖고 있다. 

<전투의 핵심, 빠른 접근과 스킬 연계>
근거리 공격을 주로 사용하는 클래스인 만큼 적에게 가까이 붙을수록 제 성능을 발휘한다. 격돌은 쿨타임이 없는 스킬로, 충분한 자원을 모아뒀다면 거리를 빠르게 좁히고 부딪친 상대에게 기절 효과를 부여한다. 

슬레이어는 스킬 도중, 다른 스킬을 연계하면 모션을 생략하고 추가 효과까지 받을 수 있다. 이는 워리어, 로그에 없는 슬레이어만의 특징으로 양손검의 느린 공격속도를 보완한다. 

<전세를 뒤집는 궁극 스킬, 폭주>
전투 도중 체력이 낮아지면 폭주 스킬을 사용해서 공격력과 속도를 크게 높일 수 있다. 받는 피해량도 90% 감소하며, 행동 불가, 면역 효과가 붙고 생명력 흡수 능력치도 증가해, 공격만으로 체력을 회복할 수 있다. 

<슬레이어의 키 포인트, 혈기 중첩과 체력 관리>
혈기는 슬레이어의 스킬 자원이다. 혈기를 쌓는 스킬과 소모되는 스킬을 어떻게 세팅하느냐에 따라, 전투의 난도가 바뀐다. 체력을 소모해서 발동하는 스킬도 있는 만큼 혈기와 체력 관리가 슬레이어 플레이의 상당 부분을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전장의 학살자 슬레이어, 3일 공개>
슬레이어는 오는 3일 업데이트 된다. 카카오게임즈는 새로운 클래스 출시를 기념해, 신규 및 기존 유저들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