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그라비티 "라그나로크X, 대만-홍콩에 연내 출시한다"

기사승인 2020.08.10  10:44:19

공유
default_news_ad1

그라비티가 2020년 2분기 실적을 8월 7일 공시했다.

그라비티의 2020년 4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의 2분기 매출은 885억 원, 영업이익은 163억 원으로 전분기대비 매출 20.7%, 영업이익은 57.5% 증가했다. 전년동기대비 역시 매출 13.2%, 영업이익 25.5%가 증가하며 상승세를 보였다.

2분기 실적은 2020년 5월 28일에 태국 지역에서 직접 서비스로 전환한 라그나로크 온라인과 2020년 3월 31일 인도네시아 지역에서 출시한 라그나로크 H5(현지 명칭 Ragnarok Frontier)의 실적이 반영된 결과다. 라그나로크 온라인은 태국 지역 출시 직후 CCU(동시 접속자) 10만명, DAU(일일 접속자) 25만명을 돌파하며 인기리에 서비스되고 있다.

7월 7일 국내 출시한 모바일 MMORPG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성과는 3분기에 반영된다. 이 게임은 출시 직후 양대 마켓 게임 최고 매출 4위에 오르는 등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으며 겅호온라인엔터테인먼트와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해 일본 지역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2분기에 그라비티는 라그나로크 택틱스를 글로벌 출시했다. 이 게임은 2019년 11월 태국 지역에서 최초 출시 후 올해 1월 동남아시아, 2월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 3월 국내에 출시한 데 이어 6월 18일 글로벌 출시로 서비스 지역을 넓혔다.

이 밖에도 그라비티는 틱톡(TikTok)으로 유명한 세계적인 기업 ‘바이트 댄스(ByteDance)'와 라그나로크 X: Next generation의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 및 동남아시아 지역 공동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이 게임은 먼저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에 2020년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그라비티는 “2019년은 그라비티 상장 이래 최대 매출이라는 기록을 세운 해였다. 2020년에는 라그나로크 오리진, 라그나로크 X: Next generation 등 신규 타이틀 출시 및 서비스 지역 확대로 2019년의 실적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했다.

길용찬 기자 padak@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