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스마일게이트 노조, 넥슨 노조 집회 지지 성명

기사승인 2019.09.03  19:16:00

공유
default_news_ad1

스마일게이트 노동조합 SG길드가 3일로 예정된 넥슨 노조 스타팅포인트의 집회에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SG길드는 2일, 지지서를 통해 “회사는 입사 시 충분한 검증으로 능력을 인정했고 우리는 그에 합당한 노동력을 대가로 지불하는 동등한 계약을 맺었습니다. 하지만 지금 회사는 근로계약서를 노예계약서쯤으로 생각하며 행동하고 있습니다.”라며 비판했다.
  
또한 “우리는 재미로 받았다가 5분하고 지우는 게임이 아닙니다. 프로젝트는 실패할 수 있습니다. 그 실패의 노하우를 쌓은 개발자들은 후에 오버워치나 브롤스타즈와 같은 프로젝트가 되어 성공하고 빛을 볼 수도 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하지만 회사는 지금 누구와도 소통하지 않고 갑자기 프로젝트를 종료했으며, 노동자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주기는커녕 이상한 전환배치 프로세스에만 기대어 도리와 책임을 다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우리에게 최소한의 존중이 있고 소통을 중요시했다면 납득할 수 있는 투명한 진행 과정이나 계획을 제시했어야 합니다.”라며 존중과 소통이 필요하다는 것을 주장했다.
  
끝으로 SG길드는 “절이 싫어 중이 떠난다면 그 어떤 것도 바뀌지 않습니다. 지금 넥슨의 상황은 ‘그들’의 이야기가 아닙니다. 우리의 손으로 바꾸지 않는다면 언젠간 부메랑이 되어 나에게 돌아올 문제이기도 합니다. 이번 집회는 업계가 쌓아놓은 괴물같이 커진 비상식의 벽을 레이드 하는 첫 행동이 되어줄 것입니다.”라며 넥슨 노조 집회에 참여할 것을 독려했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